리눅스 터미널에서 깃 사용법

왜 이제야 CLI에서 깃을 사용하는 것을 이제야 익혔는지 후회된다. 항상 깃허브 데스크톱이나 깃크라켄에 크게 의존하고 있었는데 터미널에서 사용법을 익히고 나니까 어디서나 사용하기가 편리해졌다. 참고 : 여기


깃의 작업 순서

깃에서는 다음과 같은 작업 순서를 가진다. 작업을 하고 어떤걸 작업했는지 기록(커밋)하고 소스코드에 등록(푸쉬)하는 방식이다.

  1. 작업
  2. 커밋
  3. 푸쉬


복제하기

우선 작업한 소스코드, 작업할 소스코드를 복제하자.

  • git clone /로컬/저장소/경로
  • git clone 사용자명@호스트:/원격/저장소/경로
  • git clone https://github.com/사용자/저장소


추가하기

소스코드에서 작업이 이루어지고 어떤 파일을 작업했는지 사용자가 결정한다. 파일이름을 직접 일일이 지정해 줄 수도 있고, 변경된 모든 파일을 추가해 줄 수도 있다.

  • git add <파일이름>
  • git add *


확정하기

소스코드에서 작업이 이루어지고 추가를 하였으면 이제 커밋을 달아서 올려주자. 커밋을 다는 방법은 여기를 가볍게 참고해보자.

  • git commit -m “이거 바꿈”


발행하기

이제 작업하고 기록한 소스코드를 깃에 다시 올려두자.

  • git push origin master


가지치기

깃에서는 새로운 특징을 가지는 소스코드를 가지라고 부른다. 나뭇가지할때 그 가지를 말하는 것이다. 소스코드에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때 마스터에서 바로 작업하는 것 보다는 가지친 후에 그곳에서 작업하여 마스터와 병합하는게 좋은 습관이다.

  • git checkout -b feature_x
  • git checkout master

위 명령어로 가지를 학인할 수 있고 아래 명령어로 가지치기를 할 수 있다.

  • git branch -d feature_x

특정 가지에 푸쉬를 하고 싶은 거라면 다음과 같이 입력하여 푸쉬하면 된다.

  • git push origin <가지 이름="">


병합하기

작업하기 전에 pull하는 습관을 가지자…

  • git pull
  • git merge <가지 이름="">
WRITTEN BY

배진오

웹 개발자 지망생
im@baejino.com

comments powered by Disqus